검색

[영국] 그린실은행, 파산 신청 준비 중

- 작게+ 크게

김백건 기자
기사입력 2021-03-06

독일 다국적 은행인 그린실은행(Greensill Bank)에 따르면 영국에서 파산 신청을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독일 금융감독당국(BaFin)은 그린실은행의 모라토리엄을 선언했다. 그린실은행이 과다하게 빚을 지게 될 위험이 임박했기 때문에 이번 금지는 처분과 지불을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고객과의 거래를 위해 그린실은행의 폐쇄를 명령했다. 청산절차에 돌입하면 사모펀드인 Apollo Global Management가 사업 일부를 인수할 것으로 전망된다.

2019년 소프트뱅크의 비전 펀드도 은행에 US$ 15억달러를 투자했다. 하지만 4550억달러 자산을 가진 Apollo Global Management는 독자적으로 지분을 매입할 것으로 판단된다.

참고로 독일 브레멘에 본사를 둔 그린실은행은 브리티쉬 펀드 그린실 캐피털(British fund Greensill Capital)의 계열사이다.

 

▲ 그린실은행(Greensill Bank) 홈페이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엠아이앤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