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영국] 리버풀대, 도로의 포트홀 수리 로봇을 생산하는 로보티즈쓰리디 설립

- 작게+ 크게

김봉석 기자
기사입력 2020-10-27

영국 리버풀대(University of Liverpool)에 따르면 도로의 포트홀(pot hole)을 수리하는 로봇을 생산하는 로보티즈쓰리디(Robotiz3d)를 설립했다. 도로 유지 보수를 근본적으로 변화시키는 것을 목표로 한다.

로보티즈쓰리디는 맨체스터 회사 A2e의 사모 투자와 함께 리버풀대의 기업투자펀드(Enterprise Investment Fund)로부터 투자를 받는다.

회사는 대학 공학 로봇 연구소( university’s Engineering Robotics Lab)의 특허 연구를 상업화할 예정이다. 이 기술은 인공지능과 로봇공학을 사용하여 도로의 포트홀 및 균열을 포함한 결함을 감지하고 수리하는 방식을 크게 개선할 수 있다.

이를 통해 도로의 결함을 해결하기 위해 인공지능(AI) 기반 로봇 시스템을 개발할 방침이다. 로봇 시스템은 도로 결함을 자율적으로 감지, 평가 및 예측하고, 균열을 수리할 수 있다. 

도로 유지 보수 작업을 더 빠르고, 저렴하고, 깨끗하게 만들고 도로를 더 안전하게 만들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다양한 영역에서 로봇을 활용하는 사례가 점점 증가하고 있다.

 

▲ 로보티즈쓰리디(Robotiz3d)의 홍보자료(출처 : 홈페이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엠아이앤뉴스. All rights reserved.